거제도여행 _ 2박3일간의 먹부림 100%리얼 여행기

이라고 해봤자 별거 없는게 현실......ㅠㅡ

아침은 김치볶음밥과 김치찌개로 간편하게 해결......(침대서 뒹굴뒹굴~ㅋ)

푸짐하게(?) 먹은건 저녁이네요.......... 아........ 살찌.........ㅠㅠㅠㅠㅠ



횟집 이름이 정확히 기억은 안나지만 "요리사 횟 집"이었던 걸로 기억하네요..

역시나 펜션에서 준 할인쿠폰에 나와 있는 곳으로 가서 할인받으면서 먹은 무려!! 자연산 회!!!

몽돌해수욕장을 바라보며 즐비해 있는 회센타를 뚫고 간 곳이에요...

(전에는 이런 곳이 있는 줄 몰랐는데 참 신선한 경험이었다능...;;; 가계앞에 가서 얘기만 하면 주차도 해줍니다.ㅋ)

첨에 과연 할인은 해줄까 했는데 아무 말없이 바로 해주더라구요.. 10%.. 조타~!!!^0^


깔끔한 밑반찬에 자연산 굴과 돌멍게도 나오더군요... 맛났어요~ㅎㅎ

특히 저 고구마 맛탕은 정말 끝내줬어요......+ㅅ+b 세번이나 리필했다는 거~ㅋㅋㅋ

마지막에 매운탕까지 배터지게 먹었네요~

차만 끌고 나오지 않았으면 술도 한잔 할껄... 그랬는데 대리운전명함이 문앞에 뙇!!

아놔.......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



저녁엔 바베큐 파뤼~ 펜션에서 숯불 얘기하면 지기님께서 방앞까지 가져다 줍니다~ 철망도요^^

남은 건 고기굽는 자의 능력이겠죠......+ㅅ+b ( 고기 잘 굽는 신랑둬서 좋은 뇨자...... ㅋㅋㅋ -_-v )

저희는 따로 여러가지 안했어요... 그저 파채에 초장.. 구운 마늘이면 끝!!


고기굽는 냄새에 이끌려 그 분이 오셨습니다......... 복땡느님.........!!!!!!!!!!!

애절한 눈빛으로 정자세를 하며 불판만 쳐다보다가 모른척 하니 제 곁에 다가와서 부비적 거립니다.......

아아....... 안줄수가 없습니다...ㅠㅡ


고기를 딱 알맞게 사온지라 몇점주고 이제 없다고 가라고 하니까 초필살 애교를 떱니다..........

누워서 온몸 비틀기~!!!! 아놔......... 귀여워 쓰러집니다...... 안줄수가 없습니다....ㅠㅡ

그 뒤로도 몇점 더 주고 이제 진짜 없다고 하니까 또 다시 저 애교를 서비스로 한번 더 보여주신 후, 유유히 다른 방을 탐색하러 갑니다.......ㅋ

정말 영리합니다......... 펜션지기님.......... 키우는 보람이 있으시군요...ㅠ0ㅠ


마지막 날 밤의 펜션야경......... 분위기 좋군요~♡

정말 담에 꼭 친구들과 와서 수다 떨면서 지내고 싶은 곳입니다..*^-^*





우리 모두 여유를 느끼면서 행복한 하루하루가 되었으면 좋겠습니다~♡

2012년 08월 11일~13일 거제도 여행......... 끗............... 감사합니다...... 꾸벅...^(_ _)^






덧글

  • 멘붕한 승냥이 2012/08/19 19:59 # 답글

    헉! 갑자기 기여운 강아지 나와서 ! ㅋㅋㅋ 당황했슴다 ㅋㅋㅋ
  • 불개신 2012/08/19 20:39 #

    ㅋㅋㅋ 감초입니다~*^0^*

    이번 거제도에서 복땡이(강아지)때문에 젤 많이 웃었던 것 같네요..
    애교만점에 매일 강가 헤엄으로 물에 떡진 털.. 그리고 자동차 바퀴처럼 둥근 것만 보면 다 자기 장난감으로 치부해버린다는......... 아주 매력적인 녀석입니다ㅋㅋㅋㅋㅋㅋㅋㅋ
  • soso 2012/08/22 18:45 # 답글

    나도 회 나도 고기 나도 개!!!!
  • 불개신 2012/08/23 22:03 #

    가세~ 꼬우꼬우~
댓글 입력 영역
*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.